현재위치: >

'4골 폭발' 호날두 "발롱도르? 개인상 위해 축구하지 않아"

2019-09-11 스포탈코리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가 리투아니아전에서 4골을 몰아친 뒤, 발롱도르 수상에 대한 욕심이 없다고 말했다.

포르투갈은 11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리투아니아 빌뉴스 LFF스타디움서 열린 유로2020 예선 B조 5라운드 리투아니아 원정에서 5-1로 승리했다. 포르투갈은 4경기 2승 2무(승점 8)로 B조 2위를 달렸다.

이날 경기에서 호날두가 4골이나 터트렸다. 통산 54번째 해트트릭이었으며, A매치 93번째 득점을 통해, 이란 대표로 활약했던 알리 다에이(109골)가 보유한 A매치 역대 최다골 기록에 더욱 가까이 다가섰다.

경기 후 영국 ‘마르카‘와 인터뷰를 가진 호날두는 발롱도르 수상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내가 항상 말했듯이, 나는 개인상을 생각하면서 축구를 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리투아니아전 대승에 대해서도 "모두가 함께 이룬 결과다. 하지만 (내가 4골을 기록해) 너무 좋다. 나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A매치 역대 최다골까지 16골이 남았다. 최소 2~3년은 더 뛰어야 기록을 경신할 수 있다. 얼마나 더 오래 뛸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나는 여전히 괜찮다"며 "포르투갈을 대표하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단지 내가 많은 골을 기록한 것만으로 행복한 것은 아니다. 최근 몇 년 사이 성장한 대표팀의 수준 때문이다"고 자신했다.

오늘 이슈
'카자하스탄전 무실점' 쿠르투아, 본인 커리어 '200 클린시트 달성'

쿠르투아, 본인 커리어 '200 클린시트 달성'

티보 쿠르투아(27)가 본인 커리어를 통틀어 200 클린시트를 ...
사우스게이트, 카지노 출입 메디슨 용서…"각자의 방식"
  • 랭킹순위
    • A
    • B
    • C
    • D
    • E
    • F
  • 골게터
순위 선수 골인수(페널티킥)
역대 UEFA 유로 전 3위
  • 연도
  • 우승
  • 2위
  • 3위